네트워크 TCP/IP란?

TCP/IP는 인터넷 등에서 일반적으로 사용되는 프로토콜(순서와 같은 것)으로 TCP(Transmission Control Protocol)과 IP (Internet Protocol)을 조합한 것이다.

TCP/IP란?

TCP/IP는 TCP(Transmission Control Protocol)과 IP(Internet Protocol)을 조합한 것으로, 컴퓨터 네트워크 지원을 위한 가장 중요한 기술 요소라고 할 수 있다.

컴퓨터 네트워크나 인터넷을 동작하고 있는 통신 기술을 하나로 총칭한 것을 “TCP/IP"라고 하는 것이 일반적일 것이다. TCP와 IP뿐만 아니라, ICMP나 TCP라든지 HTTP라든지 여러가지 있다. 어쨌든 네트워크를 통해 무언가를 보낼 때 필요한 프로토콜이라고 생각하면 된다.

프로토콜이란?

여기서 프로토콜이란 “통신 규약"을 말한다. 데이터는 다양한 요소가 함께 전송된다.

프로토콜

  • 데이터 A : 시작되는 데이터
  • 데이터 B : 그 다음 데이터
  • 데이터 C : 또, 그 다음 데이터

이와 같은 방식으로 데이터가 보내지는 순서를 결정하지 않으면, 도대체 무엇이 보내져 왔는지 알 수 없게 된다.

예를 들면, “받는 사람”, “어디에서 왔는지(자신의 주소)”, “데이터 내용"이라는 데이터가 차례로 보내지고 있다는 것을 알고 있으면, 수신한 측도 “받는 사람”, “어디에서 왔는지(자신의 주소)”, “데이터 내용"이라고 알면 데이터를 판별할 수 있게 되는 것이다.

그래서 프로토콜은 꼭, 필요한 것이다.

어쨌든 TCP/IP라고 하면, 네트워크 망의 통신 규약이라고 생각하면 된다.

어떤 상호 작용으로 데이터가 전송되나?

예를 들어, 인터넷에서 사이트를 본다고 하자. 다음과 같은 요청이 네트워크를 통해 보내진다.

  1. 브라우저가 요청 메시지를 생성한다.
  2. OS의 TCP/IP 처리 소프트웨어가 전송 계층이라고 하는 곳에 데이터 전달한다.
  3. 전송 계층의 TCP라는 프로토콜로 TCP 헤더가 붙는다(데이터의 선두에 그런 데이터가 붙는다.)
  4. 이어서, 네트워크 계층이라고하는 곳에 데이터가 보내지고, 여기서 IP 헤더(대상 등의 데이터)가 붙는다.
  5. 계속해서 MAC 헤더 등의 헤더 정보가 한층 더 붙어, LAN 어댑터로부터 데이터가 보내진다.

어렵다. 조금 난해이지만, 데이터의 머리에 수시로 다양한 것을 붙이고 나서, 송신한다고 생각하면 된다.



최종 수정 : 2023-01-10